[상주]상주 남장사 영산회 괘불도 및 복장유물

국가문화재 보물 지정

기사등록 : 2021.02.24 (수) 09:28:56 최종편집 : 2021.02.24 (수) 09:28:56      

[문화예술과]상주남장사영산회괘불도복장낭함.jpg


상주시는 ‘상주 남장사 영산회 괘불도 및 복장유물’이 국가지정문화재인 보물 제2116호 (문화재청 고시 제2021-14호, 2021.2.17.)로 지정되었다고 24일 밝혔다.

남장사 영산회 괘불도는 높이가 11m 정도의 대형불화로, 1776년(정조1)에 조선후기 대표 수화승인 유성(有誠)을 비롯해 경상도 지역에서 활약한 23명의 화승이 참여하여 제작했으며, 18세기 후반 불화의 기준이 되는 작품이다.

특히 남장사 영산회 괘불의 독보적인 학술적 가치는 괘불 제작 후 관내 기우제 행사 때 손상이 있어 본래의 기능을 하지 못했지만 원래 채색과 장황 모습을 고스란히 간직하고 있다는 점이다.

또 짜임새 있는 구성도 높이 평가받고 있다. 석가여래는 화면 중앙에 압도적인 크기로, 좌우 협시의 중요 존상은 존격에 따라 상승감 있게 배치하고 사방에는 사천왕상을 두었다. 또한 용왕과 용녀를 등장시켜 모든 중생이 성불(成佛)할 수 있다는 법화경의 핵심사상을 나타내고 있다. 존격에 따라 신체의 색을 달리해 강약을 조절한 점도 예술성 면에서 높이 평가받았다.
괘불의 복장유물은 총 3점으로 복장낭과 동경, 복장낭 보관함 각 1점이다. 현존하는 복장낭 중 규모가 큰 편에 속하며 보관 상태도 매우 양호하다.

시는 괘불과 복장유물 일괄이 모두 전하고 괘불의 완성성을 두루 갖추고 있으며 조선시대 불교회화사와 불교의식 연구의 매우 중요한 사례로 인정받아 보물로 지정되었다고 밝혔다.
강영석 상주시장은 “우리나라 최초의 범패 보급지인 유서 깊은 남장사의 영산회 괘불도와 복장유물이 문화재로서 가치를 높이 인정받아 국가 보물로 지정된 것은 매우 뜻깊은 일”이라며 “앞으로 보물로 지정된 소중한 문화유산이 훼손되지 않고 보존될 수 있도록 관리와 보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사등록 : 상주/박은영 기자 / gumisun@daum.net

# [엔지오연합뉴스]의 모든 기사와 사진은 저작권법에 따라 무단전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방문자 의견
  방문자 의견이 총 0개 등록되어 있습니다.
 
나의 의견 작성하기 *기사에 대한 의견은 실명제를 실시합니다.
 
등록된 방문자들의 의견 입니다.

등록된 방문자 의견이 없습니다.

 
 
검색어 TOP10
移좉끝援
nal
rnal
구미
김홍기
경북
군위
김천
김규환
영천
많이 본 뉴스
[구미]아비야! 어미야! 우리는..
[군위]『 찾아라! 군위 행복마..
[상주]상주시의회, 현장방문 실..
[김천]김천동신초 6학년 라이트..
[상주]상주시학교밖청소년지원..
[김천]먹다 남은 약, 이렇게 버..
[상주]상주시, 악취배출시설 신..
[군위]군위군 우보면 도로변 꽃..
[영양]오도창 영양군수, 민원창..
[상주]시의전서 전통음식 함께..
[칠곡]어린이날‘게임기’대신..
[경북도의회]경상북도의회 , 2..
[경북도의회]경북도의회 『울릉..
[구미]코로나 집단감염 예방을..
[경북도청]경북도, 조직문화 개..
[영천]코로나가 바꾼 일상, 유..
[영천]5월은 개인지방소득세 신..
[상주]오늘도 함께 잘사는 북문..
[군위]군위군, 적극행정 우수공..
[구미]구미시장 동정(5. 10)
포토 뉴스
[경북도청]경북도, 동서화합 철도 국가계획 반영 위해 시·도 협치
[경북도청]어버이날 선물... 안테나숍 농식품 특판전 개최
[상주]원예작물 바이러스 감염, 신속진단으로 확산 방지!
[군위]군위 장군마을 농촌체험프로그램 개발 공모사업 최종선정